본문 바로가기

WFM

KOR
  • KOR
  • ENG
회사소개 Company Overview
회사소식
더블유에프엠, 음극소재 전기차 배터리 용량 2배 향상 검증 완료 보도자료
  • 2018-05-31 오후 5:40:05

- 자동차부품연구원 풀-셀 테스트 통한 전기차 적용 성능 공식 확인
 
더블유에프엠(WFM)은 자동차부품연구원의 테스트 결과 자사 SiOx(산화물계)을 첨가한 복합 음극소재가 기존 인조흑연만을 사용한 풀-셀과 비교하여 약 2배 가량 용량이 향상된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.

이는 더블유에프엠의 SiOx가 첨가된 복합 음극소재(SiOx 5%+인조흑연 95%)를 고용량 양극소재(NCM811) 소재와 결합한 것으로 기존 인조흑연만 사용한 풀-셀과 비교 분석한 결과치로, 자동차부품연구원(KATECH, 원장 김병수)의 에너지저장시스템 연구센터 현정은 박사 연구팀을 통해 확인 된 결과인 것으로 알려졌다.

현재 370mAh/g[이론용량]의 용량을 가지고 있는 인조흑연에 더블유에프엠의 복합 음극소재를 적용하면 약 450~500mAh/g까지 용량이 향상되어 글로벌 전기자동차사 적용 가능성을 한층 높인 결과라는 것이 회사측이 설명이다.

한편 더블유에프엠이 개발한 고용량/저가 SiOx는 수열합성법을 사용하여 상온에서 제조하기 때문에 공정단가가 기존 SiOx 독점기업인 일본 신에츠에 비해 50%이상 가격이 저가이면서도, 대량 합성이 가능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.

또한 상기 더블유에프엠의 SiOx를 5~10% 인조흑연에 첨가할 경우, 전기자동차 주행거리는 약 15%~25% 늘어나며, 무게는 25%이상 저감할 수 있기 때문에, 결과적으로 자동차 주행 효율을 약 20%이상 증가시킬 수 있다고 한다.

더블유에프엠의 이상훈 대표는 “이번 테스트 결과는 국내 자동차산업의 전반적인 연구를 담당하고 있는 자동차부품연구원의 용량증가 확인을 통해 공식적으로 신뢰성을 확보하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”며 “후속연구로 다이노[Dyno: 자동차 실차 테스트] 테스트 추가 진행을 통해 자사 음극재 기술력을 확인하고 고객사의 신뢰성 확보에 주력할 예정이다”라고 전했다.